본문 바로가기

먹거리리뷰/음식&한잔

보드람치킨도 이제 배달해서 먹다니...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치킨은 이제 밖에서 사먹는 일이 거의 없는 편이다. 

배달앱을 통해 집에서 주문해서 먹는데 가끔은 집으로 배달되지 않는 녀석들이 있다. 

그게 집근처에 매장이 없어서인지 배달앱에 등록하지 않아서인지 모르겠는데 우연히 배달앱을 보다가 보드람치킨이 등록된걸 확인했다. 








와.. 보드람이 들어오다니..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치킨의 종류는 많지만 가끔은 요 보드람 치킨이 땡길때가 있다. 네네치킨도 비슷한 맛이긴한데 이상하게 보드람이 먹고 싶을때가 있는.. 

홍대에 매장이 있어 가끔 홍대에서 치맥을 즐기곤 했는데 이제는 집에서도 편하게 먹을 수 있게 되어 좋아진듯.. ^^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치킨박스를 열기도 전에 치킨의 냄새가 진동을 한다.. 짭쪼름한 치킨냄새가 식욕을 돋구는데 박스를 오픈하자 치킨 냄새는 더욱 강하게 올라왔다. 

원래 보드람치킨이 양이 많은편은 아니었는데 역시 배달되는 치킨도 양이 적어보인다.. 와이프랑 식사 대용으로 주문한 녀석인데 요걸 보는순간 아... 한마리 반을 시킬껄 그랬나? 하는 생각이 먼저 들었다.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다행이 와이프는 보드람이 입맛에 맞지 않다고 그냥 밥을 먹는다고 해서 혼자 거의 한마리를 해치운덕에 양이 부족하진 않았지만 두사람이 먹는다면 한마리로는 부족해 보인다.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양념소스는 원래 한개가 와야 하는데 추가로 소스를 주문해서 양념소스가 두개에 겨자소스 하나가 왔다. 치킨무는 당연히 기본 ~ ^^

요즘은 치킨 소스도 주지 않고 추가 비용으로만 받는데도 등장했다.. 치킨값 상승률은 도대체 어디까지 갈런지.. .ㅜㅜ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겉은 바삭하게 튀겨졌고 속은 촉촉함이 있는 보드람 치킨.. 거기에 짭쪼름한 맛이 은근히 중독성이 있어 가끔 요맛이 그리울 때가 있는데 이제는 먹고 싶을때 고민없이 주문할 수 있어 좋다.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먼저 닭다리의 비쥬얼.. 

음.. 역시 큼지막한 다리의 비쥬얼은 아니다.. 뭔가 좀 작은 느낌.. ㅜㅜ 가격도 17000원인데 사이즈가 이렇게 작으면 곤란하다는...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컨디션이 좋지 않아서 하루종일 누워서 잠만 잤는데 치킨을 보니 그래도 맥주가 생각나서 냉장고에 있던 맥주를 꺼내들었다. 

치맥의 유혹은 이겨낼 수가 없다. ㅜㅜ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닭다리 뜯으며 맥주한잔하고 .. 또 날개 뜯으며 맥주한잔하고.. 

원래 맥주를 잘 못마시는 1인인데 치킨을 먹을때는 맥주도 참 잘들어가는게 신기하다.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이번에는 양념소스에 찍어서.. 한입먹어본다. 음... 겨자소스도 양념소스도 그냥 먹는 치킨맛을 이기지는 못하는듯.. 

내입엔 소스 없이 그냥 먹는 치킨이 가장 맛있다. 약간 느끼하거나 물릴만할 때 겨자소스에 찍어먹으면 기름진 느낌이 살짝 개운해져서 겨자소스 애정한다.  ~^^



SONY | ILCE-9 | Manual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50.0mm | ISO-2000 | Off Compulsory

배달앱 덕분에 간만에 맛본 보드람 치킨.. 애정하는 대표적인 브랜드 중에 하나인데 이렇게 집에서 먹을 수 있으니.. 정말 세상 좋아진듯.. 

그나저나 요즘은 메이저 브랜드 뿐만 아니라 작은 치킨 브랜드들도 맛있는 치킨이 많아져서 단골 치킨 가게들의 개수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원래도 돌아가면서 골라먹는 재미에 치킨 배달을 시키는데 이제 선택의 폭이 하나 더 늘어난듯 ~ ^^ 




[Copyright 2018. Yoll All rights Reserved.]